같이 야구하는 녀석들과 5월 11일에 신시네티로 야구를 보러 다녀왔다.

약 5시간이 걸리는 거리인데도 가겠다는 녀석들이 있었으니... 이유는 아마도 추신수때문이 아니었을까..

신시네티 레즈(Cincinnati Reds)의 홈구장인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 (Great American Ball Park)



경기장이 있는 신시네티는 오하이오(Ohio)주이지만 강 건너 보이는 곳은 켄터키(Kentucky)주라는...

유람선 같은것도 있나보다.


레즈의 선발투수는 라토스(Mat Latos). 요즘 지인들과 하고있는 ESPN 판타지 야구게임에서 내가 가지고 있는 투수중 하나인데...이날 승리투수가 되긴했지만 경기내용은 아주 개판이었다. 사실 이날 두팀의 경기내용은 정말 대단했다. 실책이 난무하는... -_-


이 날 레즈의 상대팀은 밀워키 브루어스(Milwaukee Brewers)

레즈의 간판스타인 보토(Joey Votto)





맥주파는 아저씨... 모자 멋지네...시선끌기는 무조건 성공인듯...

인디안스 유니폼 입은 모습은 타이거스랑 경기할때 몇번 보긴했는데... 레즈 옷을 입고는 처음보는... 추신수..

올해 FA로이드 제대로 받고 있는듯... 시즌 끝까지 지금같으면 내년엔 진짜 대박일듯... 못하는것보단 잘하는게 좋으니까..




추신수 인기가 예상보다 높더라. 외야에 꼬마 녀석들이 몸에다 CHOO를 썼네... 근데 애들인데 벌써부터 너무 뱃살이 출렁거리는거 아니냐.. -_-

경기 끝나고 한컷... 저 다리 건너는 켄터키주..

집에오는 길에 사고때문에 차가 많이 막혀서 고생을 좀 많이 하긴했지만 그래도 올해 첫 야구장 나들이라서 좋았던 하루...

Posted by mistyblu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핑구야 날자 2013.05.23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붉은 물결이 마치 한국의 붉은악마 응원단을 보는 듯한 느낌이 드는데요

  2. 먹튀 검증 2018.07.23 06: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